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수업의 발견

수업의 발견

For Class 수업레시피

게시판 상세
제목 국제우주대회에서 주목받은 한국
작성자 (ip:211.228.19.29)
  • 평점 0점  
  • 작성일 2022-12-29 16:31:34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0441






국제우주대회에서 주목받은 한국

#우주 #과학 #세계우주대회




9월 18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중세 건물과 여유로운 사람들로 뒤섞인 아름다운 도시에 전 세계의 천문학계, 항공우주학계 관계자들이 모여들었다. 이들이 향하는 곳은 파리 컨벤션센터, 2022년 국제우주대회(IAC)의 현장이다. 이곳에서는 항공 우주산업 관계자와 연구자뿐만 아니라 일반 대중들도 공부하고 경험하며 미래 우주산업을 느끼고 체험할 수 있다. 






전 세계 우주선 전시 록히드마틴, 에어버스, 보잉

항공우주산업의 백미는 누가 뭐라하더라도 우주선이다. 전세계에서 모인 사람들로 북적북적한 IAC 전시장에서도 단연 눈에 띄는 것은 NASA의 아르테미스 프로그램과 관련된 부스, 그 중에서도 우주선들이 전시된 부스였다. 미국 록히드마틴은 아르테미스 프로그램에서 심우주여행을 도와줄 우주선 오리온을, 유럽의 에어버스는 오리온 우주선에 장착되는 서비스의 모듈을 전시했다. 우주선을 조종할 컴퓨터와 연료, 배터리 등이 탑재돼 있다. 미국의 보잉 부스에서는 재사용 유인우주선 스타라이너를, 이스라엘항공우주산업(IAI) 부스에서는 달 착륙선을 만날 수 있었다. 모두 달 정거장인 루나 게이트웨이를 통해 지구와 달을 잇겠다는 아르테미스 프로그램에서 핵심이 되는 장치들이다. 이런 주요 장치들 만큼이나 필자의 눈을 끈 전시도 있었다. 독일 항공우주센터(DLR)부스의 마네킹이 입고 있던 멋진 디자인의 옷, 아스트로라드다. 우주 방사선을 측정하기 위해 개발된 이 옷은 아르테미스 1호에 탑승할 마네킹을 위해 만들어졌다. 무니킨 캄포스 사령관과 헬가, 조하르라 이름 붙여진 3개의 마네킹은 이 옷을 입고 인류 최초로 장기간의 달 궤도 공전이 인체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할 예정이다.













세계가 주목한 한국의 항공우주기술

JAXA 부스 옆에는 반가운 글자가 보였다. 여느 해외 부스 못지않게 큰 규모로 한국 기관과 기업의 부스가 마련돼 있었다. NASA와 유럽우주국(ESA)부스 다음으로 많은 관람객들이 이곳을 찾고 있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을 비롯해 나라스페이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등에서 부스를 마련했다. 이중 특히 눈에 띈 곳은 '무인탐사연구소'였다. 다른 한국 기업이 대부분 위성 기술을 내놓은 것과 달리 UEL은 2031년 달 탐사선에 탑재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중인 탐사차를 전시했다. NASA의 한 관계자는 이곳을 찾아 연구원들의 발표를 듣고 앞으로 협업할 것을 찾자고 제안하기도 했다. 기업들의 홍보 전시와 함께 전세계의 대학생과 연구자들이 공부하고, 연구한 내용을 발표하는 자리도 마련됐다. 한국 항공우주연구원의 지원으로 연구한 한국 학생들도 성과를 발표했다. 서울대와 한양대, UST, 조선대 등에서 '달 환경에 맞는 네개의 바퀴를 가진 로버' '스테레오 비전 카메라 시스템으로 달 탐사 로버에 적합한 길 찾기' '천리안 위성 2호의 장거리 정보 송수신으로 모든 사람들이 통신하는 법'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발표했다. 발표장에는 전 세계의 연구자와 학생들이 몰려와 있었다. 발표가 끝나기 무섭게 질문들이 쏟아졌고, 활발하게 질문을 주고받으면서 전시장과는 다른 협력의 장이 펼쳐졌다.












지원받던 나라에서, 이끄는 나라로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IAC는 한국에게 조금은 특별했지 않았을까. 한국이 처음 고속철도(KTX)를 개발하던 시절, 프랑스 테제베 기술을 도입했다. 또 초창기 서울 지하철 열차와 종이 티켓을 넣는 개찰구 시스템에도 프랑스 기술이 사용됐다. 한국의 기술력이 해외에 한참 못 미쳤던 탓이다. 기술을 사와야했던 국가인 프랑스에서 열린 IAC에 한국의 기업과 기관이 당당히 참가해 세계 우주 산업계의 관심을 불러일으킨다는 것이 놀랍고도 새롭다. 미국과 일본, 유럽보다 시작이 늦었을지 모른다. 하지만 이제는 뉴스페이스, 새로운 우주 개척 시대가 열리고 있다. 이날 IAC에서 만난 항공우주의 미래에는 기술을 이끌어가는 한국의 모습이 보였다.






[출처] 과학동아_글 이민환, 이병철, 이한철 기자






기대되는 한국의 우주 산업

전 세계가 주목한 한국의 항공우주기술이 기대되지 않으신가요? 우리 학생들이 우주에 대한 호기심을 갖고 미래 우주산업의 선두주자가 될 수 있도록 한국의 우주산업에 대한 미래를 이야기해주세요! 












게시글 신고하기

신고사유

신고해주신 내용은 쇼핑몰 운영자의 검토 후 내부 운영 정책에 의해 처리가 진행됩니다.

첨부파일 국제우주대회-썸네일.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